검색

10월 명절 가족행복 힐링 오페라 !!

오유리 스토리텔링 오페라 리골레토 (부제:아버지)

크게 작게

이길순 기자 2020-09-23


 

▲ 리골레토 2  © 한성뉴스넷

 

<공연내용>

베르디 작곡 오페라 : 리골레토(Regoletto)

원작 : 위고(Victor Hugo)'Le Roi s'amuse(일락의 왕)'

대본 : 피아베(Francesco Maria Piave)

 

▲ 리골레토   © 한성뉴스넷

 

< 줄거리 >

1막 제1장 만토바 공작의 성안 살롱

짧고 음울한 전주곡이 연주된 뒤, 막이 열리면 밝은 무도곡이 울리며 화려한 살롱에서 무도회가 열리고 있다. 만토바 공작은 춤을 추며 보르사에게 3개월 전 교회에서 나오며 만난 아름다운 아가씨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그녀가 살고 있는 집도 알아냈는데, 밤마다 누군지는 모르지만 찾아오는 남자가 있다고 말한다. 그때 귀부인들과 기사들이 그의 곁을 스쳐간다. 공작은 보르사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아름다운 체르라노 백작 부인에게 호색적인 눈길을 보내면서 예쁘면 그냥 지나칠 수 없다며 발라타를 부르며 그녀에게 다가가 교묘한 수단으로 백작 부인을 별실로 유인한다. 체프라노 백작은 그 광경을 보고 질투심에 불탄다.

때 공작의 어릿광대인 리골레토가 나타나 익살을 떨면서 그를 희롱하고 사라지자 백작의 분노는 끓어오른다. 이어 마룰로가 나타나 사람들에게 꼽추인 리골레토에게 아름다운 애인이 있다면서 웃는다. 이때 다시 나타난 공작이 체프라노 백작 부인을 손에 놓고 싶다고 하자 리골레토는 체프라노 백작의 목을 자르면 백작 부인과 느긋하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한다. 분을 이기지 못한 체프라노 백작이 공작에게 시비를 걸며 복수할 것을 다짐한다.

그러자 신하들이 체프라노 백작의 말을 비웃으며 공작과 함께 무도회를 즐길 뿐이다. 때마침 공작에게 딸을 농락당한 몬테로네 백작이 나타나, 공작에게 엄중한 경고를 한다. 공작이 그를 미쳤다며 부하들에게 잡아 가두라고 명한다. 끌려가는 백작을 리골레토가 조소하자, 몬테로네 백작은 너도 아버지의 노여움을 알게 될 날이 있을 것이라며 리골레토를 저주한다. 모두들 늙은이가 망령이 들었다고 비난하지만 리골레토는 웬지 불안감을 느낀다.

 

2장 리골레토의 집이 있는 외딴거리

리골레토가 몬테로네 백작의 저주을 마음에 걸려하면서 교외에 있는 집으로 온다. 망토로 몸을 가리고 집으로 가는 리골레토의 뒤를 스파라푸칠레가 따라오며 부른다. 그는 자신을 청부살해업자라고 소개한 후, 여동생과 함께 있는 자신의 거처를 알려준다. 그에게 한 사람을 살해하는 값을 묻고는 그의 사라지는 모습을 보면서 리골레토는 한사람은 칼로 또 한사람은 혀로 사람을 죽인다며 장엄한 모놀로그를 부르고는 문을 열고 정원으로 들어선다.

질다가 집에서 뛰어나와 아버지 품에 안긴다. 딸의 얼굴을 보자 금세 기분이 밝아진 리골레토는 자신을 안색을 염려해주는 기특한 딸과 함께 2중창을 부른다.

질다가 언제나 궁금해 하던 자신의 어린 시절과 어머니의 이름을 물어보자 리골레토는 가슴 아픈 사연은 더 이상 묻지 말라며 대답을 꺼린다. 밖에서 인기척이 들리자, 리골레토는 질다에게 거리에 나가지 말라고 당부하고, 유모 지오반나에게는 문단속을 철저히 할 것을 지시하고는 밖을 살피러 나간다. 그 사이 학생으로 변장한 공작이 숨어 들어온다. 지오반나를 돈으로 매수하여 물러가게 한 공작은 질다 앞에 나타나 아리아를 부르며 사랑을 고백한다.

처음에는 당황한 그녀도 교회에서 만난 후부터 가슴 조이던 바로 그 사람임을 확인하고는 그의 이름을 묻는다. 그는 자신이 가난한 학생이며 이름은 '괄티에르 말데'라고 밝히고는 가버린다. 혼자 남은 질다는 다가온 사랑에 가슴 설레고 그의 이름을 대뇌이며 아리아를 부르고는 집안으로 들어간다.

 

밖에 공작의 신하들이 무리를 지어 등장한다. 그들은 질다가 리골레토의 애인인줄 알고 보쌈하여 공작에게 바치려고 음모를 꾸민다. 리골레토가 다가오자 신하들은 그에게 맞은편 체프라노백작 댁에서 부인을 납치하려고 한다고 말한다. 그리고 리골레토에게 함께 가담하자며 그들은 리골레토에게 눈을 가리고 사다리를 잡으라고 한다.

그가 사다리를 잡고있는 사이 신하들은 슬금슬금 반대편에 설치한 사다리를 타고 리골레토의 집안으로 들어가 질다를 보쌈하고 합창을 부르며 달아난다. 갑자기 조용해지자 심상치 않은 기운을 느낀 리골레토가 가린 눈을 풀고 발 앞에 떨어진 질다의 손수건을 발견하고 그제서야 딸이 납치당한 것을 알게 된다. 자신이 비참하게 당한 것을 깨닫고는 몬테로네 백작의 저주를 떠올리고는 ', 그 저주가!'라고 소리치며 쓰러진다.

 

2막공작 성안의 살롱

신하들이 공작에게 리골레토의 애인을 보쌈해 왔다며 한턱을 내라고 하자, 그는 그녀가 바로 질다라는 것을 알고는 놀라며 걱정하는 아리아를 부른지만 이내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그녀를 만나기 위해 별실로 간다. 거기에 리골레토가 마음의 상처를 감추고 나타나 익살을 부리며 동태를 살핀다. 그는 분위기를 보고 딸이 여기에 납치되어 왔다는 것을 눈치챈다.

곧 자기의 딸이 잡혀갔다며 딸을 돌려달라고 소리치며 아리아를 부르고 신하들은 그녀가 리골레토의 애인이 아니라 딸이라는 사실에 놀란다.

그때 질다가 별실에서 울면서 뛰쳐 나와 아버지의 목소리를 듣고 달려와서 품에 안긴다. 신하들이 두 부녀를 피해서 물러가자, 질다는 아버지에게 교회에서 만났던 낯선 학생, 어젯밤에 있었던 일 등 그간의 자초지종을 아리아에 담아 전한다.

잇달아 리골레토가 딸을 위로하는 아리아를 부르며 질다를 감싸준다. 이때 몬테로네 백작이 감옥으로 끌려가면서 공작을 저주하는 외침이 들린다. 리골레토도 굳은 표정으로 딸을 겁탈한 만토바 공작에게 복수할 결의를 다진다.

 

3막 강가의 스파라푸칠레가 묵고 있는 여관

리골레토와 질다가 나타나는데, 리골레토는 복수할 것을 맹세하고, 질다는 공작을 용서해달라며 아버지에게 간청한다. 이때 병사로 변장한 공작이 나타나 여관으로 들어가면서 칸쵸네를 의기양양하게 부른다. 여관 안에서 공작은 스파라푸칠레의 누이인 막달레나를 유혹한다. 이 모습을 밖에서 들여다보고 절망한 질다, 분노에 휩싸인리골레토 그리고 안에서의 희희락락하는 공작과 당황해 어쩔 줄 몰라하는 막달레나의 4중창이 어우러진다.

공작이 막달레나를 유혹하여 2충 별실로 올라간다. 공작의 변심을 확인한 질다는 아버지의 명을 따라 남장을 하고 베로나로 떠날 채비를 하기 위해 퇴장한다. 리골레토는 공작을 살해해 달라며 스파라푸칠레에게 의뢰하며 착수금을 전달한다. 공작이 잠든 듯하자 스파라푸칠레는 서서히 본업을 시작하려고 한다. 그러나 공작을 연모하게 된 막달레나는 오빠에게 공작의 목숨을 살려 달라고 간청한다.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여관 앞에 다시 나타난 질다가 이 모습을 지켜 보고 있다.

결국 스파라푸칠레와 막달레나는 여관에 처음 들어오는 손님을 죽여 공작의 시체를 대신하기로 타협을 본다. 이것을 엿들은 질다는 자신을 희생하기로 결심하고 당차게 문을 열고 들어간다. 천둥이 치고 폭풍우가 몰아치는 어둠 속에서 그녀는 스파라푸칠레의 능숙한 솜씨에 희생되고 만다.

폭풍우가 멎고 리골레토가 시체를 넘겨받으러 온다. 스파라푸칠레가 공작의 시체라고 하면서 자루를 넘겨 주고 리골레토는 나머지 성공사례금을 전달하고 회심의미소를 지으며 자루를 끌고 강가로 간다. 그런데 여관으로부터 평소보다 더 유창하게 'La donna e mobile'을 부르는 공작의 노래소리가 들려온다. 리골레토가 당황해 자루를 풀어보니 거기에는 질다가 죽어가고 있다. 딸이 아버지에게 용서를 비는 아리아를 부르며 죽어가는 모습을 바라보던 리골레토는 억장이 무너지는 고통을 이기지 못하고 저주(Maledizione!)라며 외치며 쓰러지고 오페라는 막을 내린다.

 

2020.10.3.()-4() 오후 4

성남아트센터콘서트홀

 

<출연진>

아버지(리골렛토) 바리톤 김영주.김종표

(질다) 소프라노 허희경 .구은경

만토바 테너 전병호.김기선

막달레나 메조소프라노 신민정

스파라프칠레 베이스 김대엽

조반나 소프라노 김효진

스토리텔러 오유리

음암감독 오지영

 

<스텝 >

조명 공홍표

 

무대감독 한상훈

 

의상 유니센스

 

무대 종합무대

 

분장 S.F Make-up

 

자막 김주현

 

총예술감독 박상열

 

 

주최 문화뱅크 문화오페라반주연구소

후원 하비스주식회사 한국메세나협회

 

공연안내 문화뱅크 02-2232-1148

인터파크 1544 - 8117

 

 

기사입력 : 2020-09-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