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교통안전시설 개선 위해 관련기관 머리 맞대”

안전통학로 확보 등 주민불편 해결을 위한 현장소통 확대

크게 작게

이길순 2019-06-19


 

▲ 안혜영 망포고 주변 교통시설 개선을 위한 현장회의     © 한성뉴스넷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18(), 망포고등학교 주변 교통안전시설 개선과 관련한 민원을 받고 현장확인 및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안 부의장은 망포고등학교는 망포4지구 개발사업부지와 인접해 있어, 대형 공사차량의 잦은 진출입에 따른 사고위험이 있는게 사실이다.”라며, “학생들의 안전한 하교길을 위해 박지성로 보행등 추가 및 신규설치 공사 중에 있지만, 횡단보도, 신호등, 과속방지턱 설치 등 청소년들의 안전한 등하교를 위한 추가적인 교통시설 정비가 시급하다.”고 말했다.

 

▲ 안혜영 망포고 주변 교통시설 개선을 위한 현장회의     © 한성뉴스넷


또한 안부의장은 영통구는 택지개발에 따른 인구유입으로 영통 23동에 이어 최근 망포12동도 분동이 되었고, 이와 함께 학교 주변의 교통환경 변화로 인한 교통시스템 개선, 학생수 감소에 따른 학군 문제, 행정구역 경계조정 등 안전한 통학로 확보와 관련한 민원이 증가하고 있다.”면서,

 

지역의 문제해결을 위해서는 주민 다수의 공감대와 합의점을 찾아가는 과정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소통이 없는 정책은 오히려 지역갈등을 유발하는 요인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안부의장은 경기도의회는 경기도민, 특히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자라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하는 한편, 지역주민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한 소통의 자리를 지속적으로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현장방문에는 수원남부경찰서, 영통구청, 수원시통합안전센터 등 관계기관과 망포고등학교 이종재 교장선생님, 김순임 학부모회장을 비롯한 학교운영위원회 위원과 지역주민 등 30여명이 함께 했다.

 

 

기사입력 : 2019-06-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