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 고액 체납법인에 32억원 징수

크게 작게

이길순 2019-04-12


 성남시(시장 은수미)10년간 지방세를 체납한 K업체에 대해 관허사업제한, 공매 등 강력한 행정제재로 412일 재산세 등 체납액 32억원을 징수했다.

 

 

체납법인 K업체는 20085월 도시개발 사업지구 토지를 취득한 후 계속 체납하여 부동산 압류, 공매 등 지속적인 체납처분을 실시하던 중 20166월 도시개발사업 실시계획 인가 신청을 하였으나 시는 지방세 체납으로 관허사업을 제한했다.

 

시는 원도심의 도시개발과 체납법인의 어려운 경제사정을 감안하여 지난 3월까지 관허사업제한을 유예하였으나 기한 내 세금을 납부하지 않아 도시개발 사업지구 내 토지에 대해 한국자산관리공사에 공매를 의뢰했다.

 

그 결과, K업체는 그동안 체납한 세금 32억 원을 모두 납부했다.

 

한편 시는 앞으로 고질·고액 체납자에 대해서는 강력한 체납처분을 실시하고 생계가 어려워 납부 능력이 어려운 체납자에 대해서는 다양한 지원 방법을 강구 하는 등 시민이 공감하는 세정업무를 추진할 방침이다.

기사입력 : 2019-04-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